인류의 기원 – 이상희, 윤신영

 

오늘날의 우리와 흡사한 ‘사람다운 얼굴’을 한 최초의 인간은 언제 어디에서 처음 등장했을까? 인류는 아프리카 대륙에서 태어나 전 세계로 퍼진 것일까, 아니면 유럽이나 아시아 등지에서도 모습을 드러냈을까? 우리 몸속에도 네안데르탈인의 피가 흐르고 있을까? 인도네시아에서 발굴된 호빗을 꼭 닮은 난쟁이 화석은 우리 친척 인류일까? 두뇌가 커진 게 먼저일까, 직립 보행이 먼저일까? 농경이나 문명은 인류를 더욱 풍요롭게 만들었을까? 인류는 언제 온몸을 뒤덮고 있던 털을 잃고 백설공주와 같은 흰 피부를 갖게 되었을까?
최신 고인류학이 안내하는 우리 인류의 탄생과 진화를 둘러보는 흥미로운 여행에 (주)사이언스북스가 독자들을 초대한다. 인류 진화 전문가이자 고(古)인류학자인 이상희(캘리포니아 대학교 인류학과 교수)와 손꼽히는 과학 전문 기자 윤신영(《과학동아》 편집장)이 만나 인류 역사에서 이정표가 된 22가지 굵직한 이야기들을 꼽았다.
『인류의 기원: 난쟁이 인류 호빗에서 네안데르탈인까지 22가지 재미있는 인류 이야기』는 지난 세기 내내 세계 곳곳에서 발굴된 다종다양한 인류 화석과, 유전학을 비롯한 현대 생명 과학 기술에 힘입어 옛 화석 뼈에서 유전자를 추출하여 분석한 고(古)DNA 자료를 바탕으로 어디서도 들을 수 없었던 인류의 새 역사를 들려준다. 지구상에서 인간이 탄생하고 지금의 모습으로 진화하기까지, 최신 고인류학이 밝혀낸 인류의 길고도 흥미로운 여정과 지금도 논쟁 중인 인류의 기원을 둘러싼 뜨거운 쟁점들을 지금 만나 보자.

“이 책에 실린 22개의 이야기들은 그동안 학생들에게 인류학을 가르치면서 떠오른 단상들, 그리고 제가 직간접적으로 경험한 상황들을 인류의 진화와 연결 지어 좀 더 쉽고 재미있게 풀어 쓴 글들입니다. 많은 경우는 누군가의 구체적인 질문에 답하기 위해 쓰기 시작했지만, 적지 않게는 누군가가 무심결에 한 얘기를 듣고 거기에 대해 고민하고 답을 찾아보고자 쓴 것입니다. 우리 인류의 기원을 쫓는 이 길고도 흥미로운 여행을 여러분 모두가 저와 함께 신나게 즐겼으면 합니다.”―이상희 | 캘리포니아 대학교 인류학과 교수

“고인류학이라는 주제를 다루면서 흔히 볼 수 있는 연대기식 순서가 아니면 좋겠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일상적인 소재를 테마로 진화를 풀어내는 독특한 형식의 글을 이상희 교수에게 제안했습니다. 애정이 담긴 연재물이 이제 책의 형태로 나왔습니다. 또 다른 독자에게 다가갈 차례입니다. 이 교수의 영감 어린 글이 더 많은 이들에게 또 다른 영감을 불러일으키면 좋겠습니다.”―윤신영 | 《과학동아》 편집장

 

No Comments Yet.